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예배안내

  • 토요일 예배 [ 토요일 오후 2시 30분 ]
  • 일요일 예배 [ 일요일 오후 2시 30분 ]
  • 예비신자 강의
  • 매주 수요일
  • - 오후 12시 부터 2시간
  • 매주 목요일
  • - 오후 12시 부터 2시간

게시판 내용
찌든 때를 벗기는 건 너무 힘듭니다.
작성자 김찬휘 등록일 2023-03-18 18:35:50 조회수 13

찌든 때를 벗기는 건 너무 힘듭니다.

 

얻어 온 전기오븐에 오래 된 기름때가 가득합니다.

찌든 기름때를 벗기느라 힘을 많이 씁니다.

 

철수세미로 문질러도 잘 지워지지 않습니다.

그때마다 깨끗하게 닦지 않아서 쌓이고 굳어서 떨어지지가 않습니다.

 

철수세미에 갈려 나온 쇳물로 손톱 밑이 까맣습니다.

화장실 바닥 타일은 흠집이 많이 나서 흉합니다.

 

찌든 때는 없애기도 힘들고 흔적도 지저분합니다.

부주의와 게으름이 힘든 일을 남깁니다.

 

무엇이든 미뤄두면 더 큰 문제가 됩니다.

조금이면 될 것도 나중에는 힘을 다해도 모자랍니다.

 

오늘이 부족하지 않습니다.

미루지 않고 마음을 쏟으면 많은 걸 할 수 있습니다.

 

나중 고생을 더하지 말고 지금 덜어내야 합니다.

찌든 때가 되지 않게 꼼꼼히 닦고 털어버려야 합니다.

 

김목사의 생각

facebook tweeter line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공지]이번 주일부터 주일예배를 실시간으로 유튜브에서 방송합니다.김찬휘2022.01.1415
[공지]오래 된 설교동영상은 '유튜브' 에서 볼 수 있습니다.김찬휘2018.05.0550
[공지]'성경필사'를 할 때에 참고하세요.김찬휘2018.04.24100
559땅콩 수확김찬휘2023.09.165
558바람개비김찬휘2023.09.106
557양치기개 (Shepherd dog)김찬휘2023.09.034
556‘육정신’ (六正臣)김찬휘2023.08.268
555육사신 (六邪臣)김찬휘2023.08.1912
554임계점 (臨界點)김찬휘2023.08.136
553생각 밖에김찬휘2023.08.068
552메타인지 (metacognition)김찬휘2023.07.3010
551그늘 아래김찬휘2023.07.2210
550상쾌한 사람김찬휘2023.07.167
549머리에도 더위가 꽉 찹니다.김찬휘2023.07.089
548정보 분석가김찬휘2023.07.083
547자생력(自生力)김찬휘2023.06.249
546병신(病身)김찬휘2023.06.178
545‘수불석권(手不釋卷)’김찬휘2023.06.109
544사례비김찬휘2023.06.0312
543배반감김찬휘2023.05.278